피치, 한국 국가신용등급 `AA-` 유지

닫기




국제뉴스

국제뉴스/안희영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제뉴스/안희영 기자(서울=국제뉴스) 김영규 기자 = 국제신용평가사 피치(Fitch)는 12일 우리나라의 국가신용등급 'AA-'로 유지했다. 신용등급전망은 '안정적'으로 평가했다. AA-등급은 역대 최고등급이며, 네 번째로 높은 등급이다.

피치는 2012년 9월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네 번째 등급인 'AA-'로 상향 조정한 뒤 5년째 이를 유지하고 있다.

피치의 이번 한국 신용등급 유지 재확인은 최근 대북 리스크 관련 긴장감 고조 등에도 불구하고 한국경제의 견조한 성장세와 양호한 대외ㆍ재정건전성 등 경제 전반에 대해 여전히 긍정적으로 평가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피치는 성명을 통해 "한반도의 지정학적 위험이 등급에 지속적으로 영향을 줬다”면서도 “한반도에 전면전은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한편 무디스의 한국의 신용등급은 Aa2(2015년 12월), S&P는 AA(2016년 8월)이다.

또한 피치는 한국 경제가 올해 2.7%, 내년 2.8%, 2019년 2.6% 등 잠재 성장률 수준으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했다.

정부는 앞...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 뉴스오    |     개인정보관리책임자:박선국    |     컨텐츠관리책임자:박선국    |     이메일:un4u24@gmail.com     |    전화:031-516-2355
  • 모바일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