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O

‘러시아→한국→중국’ 차기 개최국 저주?
중국 올림픽 대표팀이 이번에도 차기 개최국의 저주를 피하지 못했다. 중국은 현재 금1 은6 동2(총 9개) 등 종합 순위 14위에 머물고 있다. 1980년 미국 레이크 플래시드 대회를 통해 동계올림픽 첫 발을 내딛은 중국은 1992년 …
‘팀추월’ 은메달 정재원, 관중석에 비매품 ‘수호랑 인형’ 던진 이유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목에 건 정재원(17)이 수호랑 인형을 관중석에 던졌다. 비매품인 수호랑 인형을 관중석에 던진 것은 팬들의 뜨거운 환호에 대한 감사의 의미였다. 한국 남자 스피드스케이팅 팀추월팀은 21일 준결승에…
‘여자계주 금메달’ 심석희의 의미심장했던 미소
한국 여자 쇼트트랙 대표팀의 주장 심석희가 마침내 마음고생을 털어내고 활짝 웃었다. 심석희-최민정-김아랑-김예진으로 이뤄진 ‘세계 최강’ 한국 여자 쇼트트랙 대표팀은 20일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평창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3000m …
커지는 ‘팀 추월’ 대표팀 논란에 등장한 전명규 부회장은 누구?
전명규 한국체육대학 교수 겸 대한빙상경기연맹 부회장이 연일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내리고 있다. 전 부회장은 동계올림픽때마다 여론의 관심을 받고 있는 인물이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는 19일 진행된 여자 팀 추월 한국 대표팀의 좋지 않은…
‘금2·은1’ 이상화, 왜 아시아 역대 원탑인가
‘빙속 여제’ 이상화(29)가 자신의 마지막 올림픽을 은메달로 마무리했다. 이상화는 18일 강원도 강릉 스피드스케이팅 오벌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에서 37초33으로 2위를 기록했다. 금메달은 3…
일본 남자 쇼트트랙 대표, 대회 첫 도핑 적발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 출전하는 일본 쇼트트랙 선수가 금지약물을 복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교도통신은 13일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일본 쇼트트랙 대표팀의 사이토 게이(21)가 약물 검사를 통과하지 못했다고 보도했다. 일본 …
역대 이적료 4위…오스만 뎀벨레의 어깨가 무겁다
오스만 뎀벨레가 12일 오전 12시 15분(한국시간) 열렸던 프리메라리가 23라운드 헤타페와의 홈경기에서 모습을 드러냈다. 지난달 15일 레알 소시에다드전에서 부상을 입은 후 약 한달만에 복귀다. 지난해 9월 헤타페와의 리그 경기에서 …
‘최다빈 선전했지만...’ 한국 단체전 예선탈락
한국 피겨의 간판 최다빈이 개인 최고점을 달성했지만 아쉽게 대표팀의 팀 이벤트(단체전) 예선 탈락을 막지 못했다. 최다빈은 11일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평창올림픽 피겨 단체전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37.16점…
‘92개국·2925명’ 지구촌 최대 축제가 평창서 열린다
세계인의 시선과 발걸음을 강원도 평창으로 향하게 만들 ‘지구촌 최대의 눈과 얼음의 축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대회가 마침내 막을 올린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은 9일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25일까…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 Newso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김준한    |     컨텐츠 관리책임자: 김준한    |     문의메일: un4u24@gmail.com
  • 모바일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