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일보 경주국제마라톤대회, 15일 시가지 교통통제

닫기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동아일보 2017 경주국제마라톤대회’가 8300여명의 국내외 선수가 참여한 가운데 15일 오전 8시부터 경주시내 일원에서 열린다.
국제뉴스

(자료=경주시)


(자료=경주시) 교통통제 안내도 및 구역

이번 대회는 엘리트선수 70명(국제 남자부 23, 국내 남자부 28, 국내 여자부 19)과 마스터즈 8230명(풀코스, 하프코스, 10km, 5km 건강달리기)이 참가한다.

KBS N Sports 실황생중계를 통해 참가선수들의 레이스는 물론 천년고도의 대표적인 문화유적지인 대릉원, 첨성대, 오릉, 반월성, 안압지, 황룡사지, 분황사 등 건재한 신라 천년의 모습을 방영함으로써 경주가 “관광 및 스포츠 도시” 임을 전국에 홍보한다.

이번 대회에는 에티오피아의 아옐레 압셰로 비자(개인최고기록 2:04:23)를 비롯해 케냐의 월슨 로야나에 에루페(개인최고기록 2:05:13)가 우승후보로 주목되고 있다.

시는 안전하고 원활한 대회진행을 위해 교통통제 및 주차관리 안내공무원 300명, 경찰 400명, 자원봉사자 700명, 구급차량을 비롯한 의료진, 급수차, 진행요원 등 2000여명을 행사장 및 주요지점에 배치하는 등 대회준비를 마쳤다.

시 관계자는 “출발지인 시민운동장을 기점으로 경주여고, 금장교, 신라공고 네거리, 선덕네거리, 분황사, 황남동 주민센터 등 시가지 일대는 오전 7시30분부터 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 뉴스오    |     개인정보관리책임자:박선국    |     컨텐츠관리책임자:박선국    |     이메일:un4u24@gmail.com     |    전화:031-516-2355
  • 모바일버전